클럽소개
  • 클럽소개
  • 클럽소개
커뮤니티
  • 가입인사
  • 가입인사
정보마당
  • 보도자료
  • 보도자료
갤러리
  • 회원보기
  • 자유갤러리
클럽운영
  • 공지사항
  • 자유게시판

꿈과희망뉴스
Home > 꿈과 희망찾기 > 꿈과희망뉴스

제목 [] 결혼 미룬 대위·전역 휴가 반납한 병장…'코로나19 지원' 장병 등록일 2020.04.10 00:37
글쓴이 최상용 조회/추천 31/0

 

결혼 미룬 대위·전역 휴가 반납한 병장…'코로나19 지원' 장병

 

 

전출 연기하고 국군대구병원 남은 장교…"군인 본분 다할 것"

 

원본보기

안병찬 대위[국방부 제공]



(서울=연합뉴스) 최평천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의료 지원을 위해 결혼을 연기하거나 휴가를 반납하는 장병까지 나오고 있다.

16일 국방부에 따르면 2작전사령부 예방의학장교 안병찬(36) 대위는 이달 중순 예정된 자신의 결혼식을 연기했다.

군의관인 안 대위는 직책과 임무의 중대함을 고려해 양가 가족과 예비 신부를 설득해 결혼식을 연기하기로 했다고 한다.

가족들은 대구·경북지역 어려운 상황을 공감하고 안 대위의 결정에 지지를 보낸 것으로 전해졌다.

안 대위는 현재 2작전사 방역대책본부에서 부대 내 코로나19 유입 예방, 군내 확진자 발생 시 밀접접촉자 식별과 격리, 검사를 위한 호흡기 검체 채취 등의 임무를 맡고 있다.

안 대위는 "장병의 전투력 발휘를 보장하고, 국민의 군대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제 위치에서 제 역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37사단 송성근(28) 중사도 예정된 결혼식을 미루고 질병관리본부를 돕고 있다.

송 중사는 현재 입국자 추적 관리팀에 파견돼 확진자 현황을 집계하고 있다.

송 중사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큰 역할을 하는 질병관리본부에 힘을 보탤 수 있어 감사하다"며 "코로나19를 이기는 날까지 군인 본분을 다할 것"이라고 이야기했다.

국군대구병원 의무병 정세문(21) 병장은 17일 전역을 앞두고 이달 6일부터 전역 전 휴가였지만, 휴가를 반납했다.

정 병장은 "대구 병원의 일원으로 대구시 확진 환자 입원 치료에 힘이 될 수 있을 것 같아 전역 전 휴가 반납을 결심했다"고 말했다.

국군대구병원 장형정(38) 소령은 지난달 21일 국군포천병원으로 전출이 예정됐었지만, 국가감염병전담 병원으로 전환된 국군대구병원을 위해 전출을 연기했다.

하루 12시간 이상 대기해야 하는 업무 특성상 세 자녀의 육아와 가정에 소홀할 수밖에 없지만, 국민의 생명을 지키기 위해 헌신하고 있다고 국방부는 전했다.

장 소령은 "국군대구병원이 감염병전담병원 역할을 완벽히 수행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국군의무사령부 이재무(44) 중령은 의료 지원이 필요한 현장마다 자원하며 6주째 임무를 수행 중이다.

이 중령은 지난달 초부터 광주 21세기병원, 이천 국방어학원, 대구·경북지역 군 의료지원 현장 등에서 임무를 수행하고 있다.


https://n.news.naver.com/article/001/0011475556

글쓴이    비밀번호   
보이는 순서대로 문자를 모두 입력해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