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럽소개
  • 클럽소개
  • 클럽소개
커뮤니티
  • 가입인사
  • 가입인사
정보마당
  • 보도자료
  • 보도자료
갤러리
  • 회원보기
  • 자유갤러리
클럽운영
  • 공지사항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Home > 소통과 나눔 > 회원게시판
제목 [기본] 수탉이 낳은 알 등록일 2022.09.05 21:18
글쓴이 꿈지기 조회/추천 47/0


수탉이 낳은 알



고대 중국을 통일한 진나라의 왕 진시황은
죽음이 두려운 나머지 어느 날 감무 대신을 불러
무리한 요구를 했습니다.

"불로장생의 명약이라 불리는
'수탉이 낳은 알'을 가져오너라!"

집으로 돌아온 감무는 시름에 빠졌습니다.
그때 손자 감라가 할아버지 곁에 다가왔습니다.
"할아버지 무슨 걱정이라도 있으세요?"

그러자 감무는 손자에게 말했습니다.
"폐하께서 수탉이 낳은 알을 가져오라고 하시는구나."

그 말을 들은 손자는 한참 생각하더니 말했습니다.
"할아버지 걱정하지 마세요! 제게 좋은 생각이 있어요.
사흘 뒤에 저와 함께 궁으로 가주세요."

평소 손자가 재치 있는 말과 영특한 생각으로
주변 사람들을 놀라게 한 적이 여러 번 있었기에
감무는 알겠다고 대답했습니다.

사흘 뒤 할아버지와 함께 궁 앞에 도착한
손자 감라는 할아버지에게 혼자 들어갈 수 있게
해달라고 부탁했습니다.

이윽고 진시황 앞으로 간 감라가 말했습니다.
"폐하, 저는 감무 대신의 손자
감라라고 합니다."

진시황은 감라를 보며 말했습니다.
"그런데 왜 혼자 왔느냐?"

감라는 진시황에게 다시 말했습니다.
"할아버지가 지금 아기를 낳고 있어서
저 혼자 왔습니다."

그 말을 들은 진시황은 기가 차서 말했습니다.
"뭐라고? 남자가 어떻게 아기를 낳는단 말이냐?
어디 황제 앞에서 거짓말을 하려 하느냐!"

그러자 감라가 대답했습니다.
"수탉도 알을 낳는데 남자라고 왜 아기를
낳지 못하겠습니까?"

그 말을 들은 진시황은 그제야 감무에게
한 명령이 생각이 났습니다.
진시황은 자신의 잘못을 인정하고
감무를 불러 사과했습니다.





'지혜'는 사물의 이치를 정확히 깨닫는 능력으로,
배워서 축적할 수 있는 '지식'과는 구분됩니다.
그래서 지혜로운 사람은 위기를 기회로
만들어 나갈 수 있습니다.

하지만, 생각도 하기 전에 쉽게 좌절하여 돌아선다면
당신이 충분히 생각해 낼 수 있었던 지혜도
함께 사라질지도 모릅니다.


# 오늘의 명언
지혜로운 사람은 당황하지 않고
어진 사람은 근심하지 않으며
용기 있는 사람은 두려워하지 않는다.
- 공자 –
글쓴이    비밀번호   
보이는 순서대로 문자를 모두 입력해 주세요
* 600자 제한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