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럽소개
  • 클럽소개
  • 클럽소개
커뮤니티
  • 가입인사
  • 가입인사
정보마당
  • 보도자료
  • 보도자료
갤러리
  • 회원보기
  • 자유갤러리
클럽운영
  • 공지사항
  • 자유게시판

가입인사

Home > 자료실 > 조직/사회발전
?
제목 [사회] 할머니의 지갑 등록일 2023.09.19 05:27
글쓴이 꿈지기 조회/추천 51/0

할머니의 지갑



저희 할머니는 작은 체구이시지만
오래전 할아버지가 지병으로 돌아가신 이후로
저희 아버지를 포함해서 삼 남매를 키우면서
억척스럽게 생활하셨습니다.

어린 시절 방학이 되면 시골에 계신
할머니 집에 방문하는데 할머니는 제 손을 잡고
재래시장에 자주 가곤 했습니다.

그런데 어느 날 한참 장을 보다가
가방 안을 보시더니 할머니가 깜짝 놀라셨습니다.
아마도 물건을 사시다가 지갑을 떨어뜨리신
모양이었습니다.

할머니는 급하게 왔던 길을 되돌아가며
혹시 떨어져 있을 지갑을 찾기 시작했습니다.
시장 바닥 여기저기를 살피며 지갑을 찾는
저와 할머니에게 웬 아저씨가
조심스럽게 다가왔습니다.

아저씨는 다리도 불편하시고,
한 여름인데도 허름한 겨울 옷을 입고 있었는데
몇 걸음 앞에 그 아저씨가 오자 안 좋은
냄새가 진동했습니다.

그런데 그 아저씨가 할머니가 잃어버린
지갑을 불쑥 내밀며 말했습니다.

"어르신 이거, 떨어트렸어요.
제가 다리가 아파서 빨리 못 쫓아왔네요."

할머니는 건네받은 지갑을 빨리 열어서
먼저 꼼꼼하게 내용물을 확인하셨습니다.
지갑 안에는 돈을 포함해서 그대로
전부 들어있었습니다.

그렇게 뒤돌아 가려는 아저씨에게
할머니가 급하게 말했습니다.

"지갑을 찾아준 것도 고마운데 이런 경우가 있나!
내 지갑에는 이렇게 큰돈이 없었는데
왜 당신 돈을 여기에 더 넣어둔 거예요?
이거는 내 돈이 아니니 가져가요?"

할머니는 아저씨에게 지갑 속의
절반 정도 되는 돈을 억지로 쥐여 주더니
제 손을 잡고 가셨습니다.

한동안은 할머니의 행동을 이해할 수 없었습니다.
하지만 시간이 지나고 보니 할머니가 얼마나
멋진 사람인지 이해하게 되었습니다.





사람의 마음이란 너무 복잡하고 다양해서
때로는 의도치 않은 오해와 의심으로
상처를 줄 수도 있습니다.

결국 잘못된 오해는 누군가에게 상처가 되고
상처는 사람을 안 좋게 바꿀 수도 있으니
조심해야 합니다.


# 오늘의 명언
당신의 고통은 당신이 오해의 껍질을 벗고
이해하는 사람이 되도록 만드는 것이다.
– 칼릴 지브란 –
글쓴이    비밀번호   
보이는 순서대로 문자를 모두 입력해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