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럽소개
  • 클럽소개
  • 클럽소개
커뮤니티
  • 가입인사
  • 가입인사
정보마당
  • 보도자료
  • 보도자료
갤러리
  • 회원보기
  • 자유갤러리
클럽운영
  • 공지사항
  • 자유게시판

가입인사

Home > 자료실 > 조직/사회발전
?
제목 [사회] 준비하는 삶 등록일 2020.06.30 21:58
글쓴이 꿈지기 조회/추천 13/0

 

준비하는 삶



한 농부가 열심히 농장을 운영하고 있었습니다.
그 노력이 통했는지 농장은 그 규모가
점점 커졌습니다.

점점 숫자가 늘어난 가축들과 넓어진 밭을
더 이상 혼자 관리하기 어려워진 농부는
농장일을 도울 사람을 모집했습니다.

하지만 힘든 농장일에 지원하는 사람은 없었는데
고민하던 농부에게 드디어 한 명의 지원자가
나타났습니다.

농부는 그 지원자에게 당신의 장점이
무엇인지 물었는데 그 대답이
조금 이상했습니다.

"저는 태풍이 몰아치든 눈보라가 몰아치든
아주 편안하게 잠을 잘 잡니다."

도대체 그것이 무슨 장점인지 의아해했지만
일손이 너무 급했던 농부는 그 사람을
채용해서 함께 일하게 되었습니다.

새로 채용된 사람은 다행히 일을 성실히 하여서
농부는 안심할 수 있었습니다.

그런데 어느 날 폭풍이 농장을 덮쳤습니다.
밭이 물에 잠겨버릴 것 같은 폭우와
축사 지붕을 날려버릴 것 같은 거센 바람에
깜짝 놀란 농부는 서둘러 농장으로 갔습니다.

그런데 농장에서 일하는 사람은 너무 편하게
숙소에서 쿨쿨 자고 있었습니다.
당황한 농부가 그 사람을 깨우려 했지만
잠에 취해서 일어나지 않았습니다.

농부는 머리끝까지 화가 났지만
당장 축사와 밭이 걱정되어 혼자 밖으로
달려 나갔습니다.

그런데 축사 지붕은 이미 단단하게 묶여 있었고,
밭 주변에는 배수로가 깊게 만들어져
태풍으로부터 피해가 없었습니다.

농부는 면접 당시에 언제든지 편안하게
잠을 잘 수 있는 사람이라고 말했던 그 뜻이
언제든지 편히 잠을 잘 수 있도록
철저히 준비하는 사람이라는 것을
알게 되었습니다.





많은 사람들이 다양한 걱정을
하면서 살아가고 있습니다.
그런데 그 많은 걱정들의 대부분은
아직 벌어지지도 않은 일에 대한
걱정이라고 합니다.

말하자면 대부분의 걱정거리는
미리 적절하게 충분히 대비할 수만 있다면
걱정할 필요가 없습니다.


# 오늘의 명언
나무 베는 데 한 시간이 주어진다면,
도끼를 가는 데 45분을 쓰겠다.
- 에이브러햄 링컨 –
글쓴이    비밀번호   
보이는 순서대로 문자를 모두 입력해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