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럽소개
  • 클럽소개
  • 클럽소개
커뮤니티
  • 가입인사
  • 가입인사
정보마당
  • 보도자료
  • 보도자료
갤러리
  • 회원보기
  • 자유갤러리
클럽운영
  • 공지사항
  • 자유게시판

가입인사

Home > 자료실 > 자기계발/가정화목
?
제목 [자기개발] ♣ 천국의 삶을 사는 법 등록일 2022.09.19 14:30
글쓴이 꿈지기 조회/추천 51/0


♣ 천국의 삶을 사는 법 ♣

어느 날,
한 노승에게
권세 있는 무사가 찾아와서는
다짜고짜,

‘천국과 지옥’의 차이를 가르쳐 달라고 했습니다.
 
노승은 아주 마땅찮은 표정으로 
대답했습니다.

“말해 줄 수야 있네만,
자네에게 그것을 이해 할만한
머리가 있는지 모르겠네.” 

 무사는
노승의 무례한 말에
애써 분을 삭이며 말했답니다.

 “무례하오.
당신이 지금 누구하고 이야기하고 
있는지 알고 있소?” 

 목소리에 노여움이 아주 커서 
금방이라도 노인을 해칠 것 같았지만,


노승은 깔보는 태도를 굽히지 않았답니다.
“자네는 
별로 대단한 사람은 아니지.
자네가 어리석어서 
그 사실을 모르는 것 같네 그려.” 

 무사는 분에 못 이겨
몸을 떨었습니다.

그럴 수록 노승은
한층 더 놀리는 투로 말했습니다.

 “허리에 찬 것은
검(劍)이라 부르는 물건인가?
음식을 자르는 칼처럼 
보잘 것 없어 보이는군.” 

“뭣이라!” 
무사에게
그 이상의 모욕은 없었습니다.

당장 칼로 노승의 목을 칠 기세로
검을 뽑아 드는 순간, 

노승이 말했답니다.
“지금 자네의 
화가 치밀어 참을 수 없는 그 마음이 
바로 지옥이라네.

스스로
다스릴 수 없는 마음이 곧 지옥이지.” 

무사는 노승의 설명을 듣고
그제야 큰 깨달음을 얻었습니다.

무사가 조용히 칼집에 칼을 꽂고 
안정을 되찾자
노승이 다시 입을 열었습니다.

 “지금 자네가
스스로 마음을 다스리고
안정을 찾은 그 마음이
바로 천국일세.” 

내가 내 마음을
다스릴 수 없을 때가
‘지옥’이고,

 내가 내 마음을
다스릴 수 있을 때가
‘천국’이라는 것입니다. 


좋다 싫다,
기쁘다 슬프다,
행복하다 불행하다,
이런 것 모두가 마음의 문제입니다.

내 마음을 
내가 
다스릴 수 있느냐 없느냐 하는 것,
그것이 바로 천국과 지옥을
가르는 것입니다.

분노를 참지 못하는 것,
욕심을 줄이지 못하는 것,
다른 사람을 미워하는 것,
스스로 불행하다고 생각하는 것,

모두가
마음을 다스리지 못하는 데서
오는 것입니다. 

 긍정적인 마음,
감사해하는 마음,
행복하다고 생각하는 마음으로,
마음을 다스릴 수 있어야
천국의 삶을 살 수 있는 것입니다.

- 옮긴 글-

-세상의 지혜를 전하는 '새미래 뉴스'-

글쓴이    비밀번호   
보이는 순서대로 문자를 모두 입력해 주세요
* 600자 제한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