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럽소개
  • 클럽소개
  • 클럽소개
커뮤니티
  • 가입인사
  • 가입인사
정보마당
  • 보도자료
  • 보도자료
갤러리
  • 회원보기
  • 자유갤러리
클럽운영
  • 공지사항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Home > 소통과 나눔 > 회원게시판
제목 [기본] 당신의 받은 은혜는 기억하라 등록일 2020.07.30 00:15
글쓴이 꿈지기 조회/추천 38/0
당신의 받은 은혜는 기억하라



2001년, 한 사업가가 무려 300억 원이라는 거금을,
카이스트 대학에 기부하여 큰 화제가 되었습니다.
그리고 2014년 같은 사업가가 카이스트에 또다시
215억의 재산을 기부하여 많은 사람들을
다시 한번 놀라게 했습니다.

기업이나 법인이 아닌 개인이 실행한 기부로
역대 최고의 기부액을 기록한 이 사업가는
'미래산업'의 정문술 회장입니다.

정문술 회장이 카이스트에 기부하면서
내건 조건은 한 가지 있었습니다.
이 기부금의 집행을 카이스트의 이광형 교수에게
맡긴다는 것이었습니다.

많은 사람들이 어떻게 이런 큰돈을
한 사람에게 믿고 맡길 수 있는지 궁금해했습니다.
정문술 회장은 대답해 주었습니다.

"연구 발전이 안 되어서 우리 사업이 부진하여
회사가 큰 어려움을 겪고 있을 때였습니다.
부탁한 것도 아닌데 이광형 교수가 찾아와서
우리 회사에 첨단기술을 전수해 줬습니다.
그 고마움, 한평생 내가 잊을 수가 없습니다.
그리고 어떻게 해서든지 나는 이 은혜를
갚고 싶었어요."

그러자 사람들은 다시 이광형 교수에게
어째서 그 회사에 찾아가서 그 좋은, 훌륭한 기술을
그냥 전수해 주었는지 물었습니다.

"국가가 저를 선진국 유학까지 시켜서
저를 과학기술인으로 만들어 주었습니다.
그러니 저 또한 어떻게 해서든지 사회에
봉사하고 보답하고 싶었습니다."

이광형 교수는 정문술 회장의 기부금으로
IT+BT 융합기술을 개발하여 차세대 먹거리를 찾는
연구를 하고 있다고 합니다.





사실 받은 만큼 베푼다는 것은
말처럼 쉬운 일이 아닙니다.
제아무리 성실하고 이타적인 사람이라도
100을 받았으면 80이나 90 정도를 베풀고
10이나 20 정도는 자신을 위해 사용하고 싶은 것이
어찌 보면 당연한 인지상정입니다.

그런데 100의 은혜를 받은 것을
그 이상으로 이 세상에 갚는 사람이 있습니다.
바로 이런 사람들이 세상을 빛나게
만들어 가는 것입니다.


# 오늘의 명언
남에게 베푼 것은 잊고
남에게 받은 은혜는 기억하라.
- 바이런 –
글쓴이    비밀번호   
보이는 순서대로 문자를 모두 입력해 주세요
* 600자 제한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