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럽소개
  • 클럽소개
  • 클럽소개
커뮤니티
  • 가입인사
  • 가입인사
정보마당
  • 보도자료
  • 보도자료
갤러리
  • 회원보기
  • 자유갤러리
클럽운영
  • 공지사항
  • 자유게시판

가입인사

Home > 자료실 > 자기계발/가정화목
?
제목 [가정] 진하게 우러나온 8시간 등록일 2020.03.22 15:54
글쓴이 꿈지기 조회/추천 35/0

 

진하게 우러나온 8시간



군 제대를 8일 앞두고 사격장에서
활차를 타고 내려오다 착지에서 받은 충격으로
관절이 골절되는 중상을 입었다
곧바로 군 병원으로 후송되어
수술을 해야 한다는 진단을 받았다

제대가 코앞인데 중상을 입고 군 병원에서
수술을 받아야 한다는 것과 제대가 연기된다는
사실에 눈물이 쏟아졌다

제대가 연기된 한 달 후
목발을 짚고 집에 도착할 수 있었다

어머니는 나를 보고 말없이 눈물을 흘리셨다
그리고 다음 날 아침 밥상에 곰국을 차려주셨다
곰국이 뼈를 붙이는 데 좋다고 하시면서

동생 말이 어머니는 곰국을 끓이기 위해서
밤을 꼬박 새워 8시간을 우려내셨다고 했다
지금도 곰탕집 앞을 지나면
어머니가 끓여주시던 곰국이 생각나
눈물이 핑 돌고는 한다

사랑을 우려낸다는 건 그런 건가 보다

- 가족소재 공모전 ‘가지각색 (음식) 당선작 / 이영호 -

-행복한가-

글쓴이    비밀번호   
보이는 순서대로 문자를 모두 입력해 주세요
* 600자 제한입니다.